한복 입고 방아 찧는 박진영 & 놀라는 조여정 … 신곡 'FEVER' 끌어올리는 티저 눈길
상태바
한복 입고 방아 찧는 박진영 & 놀라는 조여정 … 신곡 'FEVER' 끌어올리는 티저 눈길
  • 박홍규
  • 승인 2019.11.15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번에도 파격적이다! 새 뮤즈 조여정 가세한 박진영 표 '코믹 섹시'!

박진영이 신박한 콘셉트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하고 컴백 기대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오는 12월 1일 신곡 'FEVER'(피버) 발매를 예고한 박진영은 15일 오전 7시 공식 SNS 채널에 두 번째 티징 콘텐츠를 게재했다. 

첫 번째 이미지에서 새 뮤즈 조여정과의 투 샷을 최초 공개하고 세련된 블랙 앤 화이트 룩으로 마치 한 편의 영화 포스터 같은 느낌을 연출했다면, 이번에는 한복을 걸치고 방아 찧는 모습으로 파격 등장했다.

혼신의 힘을 다해 방아를 찧는 박진영과 이를 지켜보는 조여정의 맛깔스러운 표정 연기가 압권이다. 박진영은 그 누구도 예상하지 못한 반전 콘셉트로 모두의 허를 찌르며, 신곡에 대한 호기심을 증폭시켰다.     
 
이번에 공개된 '방아 신'은 'FEVER' 뮤직비디오에 등장하는 장면으로, 박진영 표 '코믹 섹시'의 진수를 느낄 수 있다. 뮤직비디오 촬영장에서 박진영과 조여정은 환상의 케미를 자랑했고, 둘의 능청스러운 연기에 현장은 초토화됐다. 모니터링을 할 때도 웃음이 끊이지 않았고, 두 사람 모두 최고의 장면을 만들어낸 데 만족감을 드러냈다.

'FEVER' 뮤직비디오에는 '방아 신'을 포함한 모든 컷이 '킬링 포인트'라 불릴 정도로 많은 볼거리가 담긴 것으로 알려져, 본편에 대한 궁금증을 낳고 있다. 

신곡 'FEVER'는 박진영이 작사, 작곡했으며 그의 음악적 뿌리인 20세기 초 미국 극장식당에서 펼쳐지던 엔터테인먼트인 보드빌(Vaudeville)에 착안해 만든 곡이다. 이번 작업을 시작하기 전, 보드빌의 대명사인 미국 맨해튼의 코튼 클럽(Cotton Club)과 그곳의 전설들 중 박진영이 가장 좋아하는 새미 데이비스 쥬니어(Sammy Davis Jr.), 니콜라스 형제(Nicholas Brothers) 등의 쇼를 보며 영감을 얻었다.

그리고 보드빌 음악에 최신 힙합을 결합시켜 'FEVER'를 탄생시켰다. 안무와 패션 역시 보드빌 쇼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완성했다. 30일 오후 6시 뮤직비디오를 선공개 하고, 12월 1일 오후 6시 음원을 발표한다.

신곡 발표 후에는 특별한 전국 투어 '박진영 콘서트 NO.1 X 50'(넘버원 피프티)로 음악팬들과 직접 만난다. 지금까지 박진영이 작사, 작곡해 지상파 음악 프로그램, 국내 최대 음원 사이트 주간 순위, 오리콘 등 국내외 주요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한 노래는 총 54곡에 달한다.

'박진영 콘서트 NO.1 X 50'는 이를 기념해 마련한 전국 투어로, 그가 탄생시킨 1위 곡들을 라이브로 들으며 노래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듣는 특별한 무대가 될 전망이다.

이번 콘서트는 12월 21일 오후 6시 대구 EXCO 5층 컨벤션홀, 25일 오후 5시 부산 사직실내체육관, 28일 오후 6시와 29일 오후 5시 그리고 31일 오후 9시 30분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개최된다.

사진 = JYP엔터테인먼트

박홍규 기자 kdf@kdf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