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신임 강승수 회장 취임 "새로운 50년 도전...매출 10조 목표"
상태바
한샘, 신임 강승수 회장 취임 "새로운 50년 도전...매출 10조 목표"
  • 김윤미
  • 승인 2019.12.02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승수 한샘 신임 대표이사 회장이 2일 취임식에서 '디자인' '디지털' 인재육성'을 강조하며 "새로운 50년 도전"의 시작을 알렸다.

취임사에서 강 회장은 “1970년 단돈 200만원의 자본금과 7평 규모 사무실에서 출발한 한샘이 국내 1위 종합 홈 인테리어 기업이 될 수 있었던 것은 지난 50년간 꿈과 열정을 가지고 두려워하지 않고 도전했기 때문”이라며 “앞으로 디지털 시대 글로벌 홈 인테리어 시장에서 변화를 주도하는 새로운 50년의 도전을 시작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강승수 회장은 회사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방안으로 ‘디자인’ ‘디지털’ ‘인재육성’ 등 세 가지를 꼽았다. 강 회장은 “동·서양을 넘어서는 디자인(Design beyond East & West)’을 통해 소비자의 라이프 스타일을 선도하고 홈 인테리어 사업에 IT 기술을 접목해 고효율, 고부가가치 사업구조로 혁신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더불어 “자율과 창의의 기업 문화로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목표에 도전하는 한샘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어 중점 추진과제도 발표했다. 강 회장은 “토탈 홈 인테리어 공간 패키지를 구성하고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유통해 국내시장 매출 10조에 도전할 것”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이와 함께 “국내에서 축적된 역량을 바탕으로 해외시장에서 현지화 해 나갈 것”이라며 “부엌 가구 1등에 안주하지 않고, 가정용 가구 사업과 리모델링 패키지 사업을 준비해 신사업을 성공시킨 것처럼 스마트 홈 등 미래 성장동력을 발굴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강 회장은 한샘의 성장에 함께해 준 ‘고객’ ‘대리점과 협력업체’ ‘일선 근무자’ ‘주주’에게도 감사를 전했다. “한샘이 성장해올 수 있었던 것은 많은 분들의 관심과 지원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감사함을 잊지 않고 ’정도경영’과 ‘상생경영’을 최우선 가치로 지켜나가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임직원들에게는 “자부심과 긍지를 가질 수 있는 회사로 한샘을 변화시켜 가겠다”고 말하며 “상호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소통을 활성화하고 자율과 창의를 발휘할 수 있는 수평적인 기업문화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끝으로 “초일류기업을 만들어보겠다는 열망을 품고 미래를 향해 도전해 간다면 반드시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사랑 받는 한샘을 만들어 갈 수 있다”며 “많은 젊은 인재들이 함께 도전해 미래 한샘의 주역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하며 취임사를 마쳤다.

사진=한샘

김윤미 기자 kdf@kdf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