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N] 새 슬로건-모델-신제품 속속 공개
상태바
[뷰티N] 새 슬로건-모델-신제품 속속 공개
  • 김윤미
  • 승인 2020.01.20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듀이트리, 코리아나화장품
왼쪽부터 듀이트리, 코리아나화장품

듀이트리가 창립 10주년을 맞아 새로운 슬로건을 공개하고, 코리아나화장품은 배우 설인아와 모델 재계약을 체결했다. 또 아모레퍼시픽 블랭크와 이니스프리는 '신상'을 속속 공개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창립 10주년을 맞은 듀이트리(DEWYTREE)는 2020년 새해에 ‘안전한 화장품이 피부를 살린다’라는 모토 아래 ‘두 잇 나우(Do it now), 듀이트리 나우’라는 새로운 슬로건을 공개했다. 듀이트리는 새 슬로건에 걸맞게 소비자들이 더욱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듀이트리는 이슬(DEWY)과 나무(TREE)의 합성어로 탄생한 브랜드명을 토대로 깨끗하고 맑은 이슬이 촉촉한 나무를 만드는 것처럼 스스로 빛나는 피부의 구현을 도와주는 스킨케어 브랜드다.

듀이트리 마케팅 담당자는 “다양한 제품군으로 소비자에게 한층 가까이 다가갈 수 있었던 2019년을 지나 새로운 슬로건과 함께 맞이하는 2020년에 대한 기대가 크다“라며 “앞으로도 안전한 성분만을 담은 화장품을 통해 남녀노소 믿고 쓸 수 있는 뷰티 브랜드의 입지를 굳건히 할 계획“이라고 새해 포부를 전했다.

코리아나화장품은 배우 설인아와 전속 모델 재계약을 채결했다. 이번 재계약을 통해 배우 설인아는 4년 연속 코리아나 화장품의 전속 모델로 활동하게 됐다.

2018년 코리아나화장품의 전속 모델로 발탁된 배우 설인아는 지난 2년간 코리아나가 추구하는 건강한 아름다움을 알리기 위해 활발한 활동을 펼쳐왔다. 순수함이 돋보이는 청순한 외모와 상큼 발랄한 매력으로 폭넓은 연령층의 팬들을 사로잡아 소비자와의 접점을 확대하는 등 기업 인지도 상승에 크게 기여한 부분이 이번 재계약의 주요 요인으로 작용했다고 코리아나 측은 밝혔다.

데뷔 후 각종 TV 드라마와 예능, CF 등 다방면으로 활약하고 있는 배우 설인아는 현재 KBS 2TV 주말극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서 주연배우로서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이를 통해 지난해 말 'KBS 연기대상'에서 장편드라마 부문 여자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대세배우로서의 행보를 이어나가고 있다.

아모레퍼시픽 블랭크

그런가하면 아모레퍼시픽 블랭크(blank)는 영롱하게 반짝이는 눈매를 연출하는 ‘[   ] 섀도우’(이하 블랭크 섀도우) 10종을 출시한다.

블랭크 섀도우는 벨벳 제형의 파우더가 눈꺼풀에 부드럽게 밀착되는 펄 글리터 섀도우다. 하나의 제품으로 베이스컬러와 반짝이는 글리터 효과를 동시에 낼 수 있다. 한번의 터치만으로도 선명하게 발색되는 것은 물론 은은하게 반짝이는 눈매를 오래 지속해준다.  

총 10가지 색상으로 선보이며 대표 색상은 오브제 03과 04, 07이다. 오브제 03은 은은한 베이스 컬러 위에 자연스러운 펄감을 부여해준다. 오브제 04는 붉은 빛의 베이스 컬러가 글리터와 함께 어우러져 고혹한 눈매를 완성해준다. 오브제 07은 산호색 베이스 컬러에 글리터가 더해져 밝고 경쾌한 이미지를 연출해준다

이니스프리

이니스프리는 특별한 구성과 함께 신제품 ‘브라이트닝 포어 세럼’ 온라인 선론칭을 준비했다. 다음달 1일 정식 출시를 앞둔 ‘브라이트닝 포어 세럼’을 이니스프리 공식 온라인몰서 20일부터 한정 수량으로 미리 선보인다. 온라인 선론칭을 통해 구매하면 ‘브라이트닝 LED 거울’을 선물로 증정한다. 증정품은 터치형 LED 조명이 내장된 탁상 거울로, 화장대 주변을 환하게 밝혀줘 감각적 무드를 선사한다.

‘브라이트닝 포어 세럼’은 트리플 비타민(B3, B5, C) 유도체와 제주 한라봉 껍질 추출물을 함유했으며, 눈에 띄는 잡티부터 숨어있는 멜라닌, 모공까지 케어하는 미백기능성 세럼이라고 브랜드 측은 밝혔다. 

김윤미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