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정보회사 듀오, 미혼남녀가 말하는 출산 시 걱정거리는?
상태바
결혼정보회사 듀오, 미혼남녀가 말하는 출산 시 걱정거리는?
  • 박홍규
  • 승인 2020.02.24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결혼정보회사 듀오(대표 박수경)의 듀오휴먼라이프연구소에서 '미혼남녀의 출산 인식' 조사 보고서를 24일 발표했다.
 
결혼정보회사 듀오 조사 결과 '미혼남녀는 첫 아이를 결혼 후 평균 1년 9개월 경에' 낳고 싶은 것으로 조사됐다. 전체 응답자의의 57.5%는 ‘결혼 후 2년 이내’에 아이를 낳겠다고 밝혔다. 또 아이를 ‘낳지 않겠다’는 응답도 23.0%에 달했다. 특히 여성(27.0%)이 남성(19.0%)에 비해 ‘낳지 않겠다’는 응답률이 더 높았다.
 
듀오의 설문에 참여한 미혼남녀는 '결혼하면 ‘2명’(45.3%)의 아이를 낳겠다'는 응답을 가장 많이 했다. ‘0명’ 24.2%, ‘1명’ 23.4%, 3명 5.4% 순으로 답해 희망 자녀 수는 평균 1.8명으로 집계됐다.
 
자녀 출산 시 가장 큰 걱정은‘육아에 드는 시간과 노력’(40.0%)이라고 답변했다. ‘양육비용’(22.6%), ‘사교육비 부담’(17.8%)과 ‘건강한 출산에 대한 두려움’(12.5%)도 출산 시 걱정거리로 손꼽았다.
 
결혼정보업체 듀오 관계자는 “조사 결과를 보면 저출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선 일과 가정의 양립 보장, 육아로부터 오는 경제적 부담 지원이 꼭 필요해 보인다”며 “밀레니얼 세대를 움직이기 위한 정책은 고정된 결혼관에서 벗어나 결혼과 출산이 개인의 행복에 큰 기여를 할 것이란 기대감을 줄 수 있어야 한다”고 당부했다. 

자녀 출산 인식을 담은 '대한민국 2030 결혼 리서치' 보고서는 전국 25세 이상 39세 이하 미혼남녀 1000명(남성 500명, 여성 500명)을 대상으로 2019년 10월 21일부터 11월 4일까지 설문 조사가 진행됐다.

민강인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