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은혜의 강 교회 2명 추가 확진...성남 은행2동·서울 사당1동 거주민
상태바
성남 은혜의 강 교회 2명 추가 확진...성남 은행2동·서울 사당1동 거주민
  • 민강인
  • 승인 2020.03.17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성남시는 은혜의 강 교회 신도 2명이 추가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17일 밝혔다.

성남시 중원구 은행2동에 거주하는 14세 청소년과 서울 동작구 사당1동에 사는 53세 여성이다. 청소년과 은혜의 강 교회 예배를 봤던 어머니(52)도 전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해당 교회와 관련된 확진자는 51명으로 증가했다. 목사와 신도 등 49명, 서울 서대문구 천연동에 사는 신도의 아들 1명, 성남시 분당구 백현동에 사는 접촉 주민 1명 등이다.

사진=SBS 보도 캡처

민강인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