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에어 '코로나19 여파' 전체 항공편 90% 운항 중단
상태바
핀에어 '코로나19 여파' 전체 항공편 90% 운항 중단
  • 김윤미
  • 승인 2020.03.18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핀에어가 코로나19의 전 세계적 확산으로 서울 노선을 포함한 대부분의 항공편 운항을 잠정 중단한다고 밝혔다.

이달 말까지 운항 예정이던 1500-2000편의 항공편이 취소될 예정이며 다음달 부터는 수송 용량을 작년 대비 약 90%까지 줄일 전망이다. 내달 17일 예정됐던 서울-헬싱키 노선 운항 재개도 잠정 연기됐다. 향후 상황에 따라 운항 재개 여부 및 시점을 결정할 방침이다. 당분간 핀란드 국내선과 유럽 노선을 비롯한 약 20개 노선만 운항될 예정이다.

토피 매너(Topi Manner) 핀에어 CEO는 “불가피한 이번 결정으로 핀에어 승객들에게 불편을 끼쳐드려 송구하다. 이 상황이 하루 빨리 마무리 되어 운항이 정상화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운휴 항공편 예약 승객에게는 문자 또는 이메일로 환불 절차 및 일정 변경을 안내할 예정이다. 여행사를 통해 구입한 경우 해당 여행사를 통해 처리 가능하다.

사진=핀에어

김윤미 기자  kdf@kdf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