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무실·매장·카페 한곳에" 코오롱FnC 에스로우, 성수동 ‘오피스토어’ 오픈
상태바
"사무실·매장·카페 한곳에" 코오롱FnC 에스로우, 성수동 ‘오피스토어’ 오픈
  • 김윤미
  • 승인 2020.03.26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오롱FnC의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에스로우(S’LOW)’가 26일 서울 성수동 호텔 포코 1층에 '오피스토어(오피스+스토어)'를 오픈한다.

이곳은 사무실과 매장, 그리고 커피숍을 모두 모은 다목적 공간으로 기획됐다. 상품기획, 디자인 담당 총 3명의 에스로우 팀원들이 직접 고객의 반응을 살피고 바로 상품에 반영해 민첩하게 브랜드를 운영하고자 한 것이다. 고객에게는 매장에서의 상품 구매 외에 에스로우 팀원들을 직접 만날 수 있는 브랜드 경험의 기회를 제공한다.

에스로우 오피스토어는 성수동이라는 장소에도 의미를 담았다. 성수동은 예전 공장과 창고가 있던 곳으로 현재는 다양한 예술가들과 함께 카페, 라이프스타일숍 등이 늘어나면서 한국의 브루클린으로 불리운다. 에스로우는 성수동을 기반으로 하는 스타트업, 아티스트들과 협업하기 위해 오피스토어를 활용할 예정이다.

먼저, 에스로우가 발견한 여섯 개 브랜드의 상품을 큐레이션하여 판매한다. ▲메이드인서울을 지향하는 에코 가방 브랜드 ‘매일팩(mailpack)’ ▲40년간 그루밍 제품을 생산해온 ‘로열메탈(Royal Metal)’ ▲한국의 자연에 영감을 받은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아엘(al_)’ ▲작업 환경을 고려하여 디자인하는 모바일 액세서리 브랜드 ‘모바일 아일랜드(Mobile island)’ ▲성수동 소재 카페 ‘모멘토 브루어스(Momento Brewers)’ ▲환경을 고려한 에어클리너 브랜드 ‘무해(Muhe)’가 바로 그 대상이다. 특히, 모멘토 브루어스는 호주 멜버른의 스페셜티 커피 ‘마켓레인(Market lane)’의 원두를 단독 공급하는데 에스로우 오피스토어 내 카페에서도 이 원두를 사용한다.

해당 브랜드들과도 협업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에스로우는 이전에도 가방 브랜드인 로우로우(RAWROW)와 전동 킥보드 공유 서비스인 킥고잉(KICKGOING)과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상품을 출시한 바 있다. 이처럼 에스로우는 앞으로 성수동을 기반에 두고 있는 다양한 브랜드들을 선별하여 지역사회와 함께 윈윈할 수 있는 프로젝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에스로우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박기수 이사는 “성수동에 자리잡은 소셜벤처, 스타트업, 아티스트들은 기존의 방식에서 벗어나 자신만의 철학을 갖고 있다. 최근 젊은 소비자들이 지향하는 가치있는 삶의 한 부분이라고도 할 수 있다. 에스로우는 성수동 오피스토어를 통해 이런 성수동만의 바이브를 고객들과 함께 느끼고 소통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사진=코오롱인더스트리 FnC부문

김윤미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