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학 또또 연기?...교사 73% "4월 6일 이후로 개학 연기해야"
상태바
개학 또또 연기?...교사 73% "4월 6일 이후로 개학 연기해야"
  • 황찬교
  • 승인 2020.03.28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사단체 좋은교사운동은 26~27일 유치원과 초중고 교사 4002명을 설문조사한 결과 73%가 "학생의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등교 개학을 4월 6일 이후로 연기해야 한다"고 답했다고 28일 밝혔다.

4월 6일에 등교 개학을 해야 한다는 응답자는 21%였다. "잘 모르겠다"는 응답자는 6%였다. 

예정대로 4월 6일 개학할 경우 '개학방식'에 대해서는 응답자 59%가 "온라인 개학을 먼저 해야 한다"고 답했다. 온라인 개학과 등교 개학을 동시에 해야 한다는 응답자는 18%, 등교 개학을 먼저 해야 한다는 응답자는 14%였다. 9%는 "잘 모르겠다"고 답했다.

대학수학능력시험일 등 대학입시 일정 연기 필요성에 대해 응답자 41%가 "2주 연기해야 한다"고 했다. 3주 이상 연기해야 한다는 응답자는 34%, 일주일 연기가 필요하다는 응답자는 12%였다.

전체 87%가 대입일정을 미뤄야 한다고 답한 셈이다. 대입일정을 늦추지 말자는 응답자는 13%였다.

이번 설문조사 표본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1.55%라고 좋은교사운동 관계자는 설명했다.

황찬교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