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헤센주 재무장관 숨진채 발견…코로나19 걱정에 극단적 선택 추정
상태바
독일 헤센주 재무장관 숨진채 발견…코로나19 걱정에 극단적 선택 추정
  • 김상록
  • 승인 2020.03.30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TV 캡처
사진=연합뉴스TV 캡처

코로나19가 확산하고 있는 독일에서 헤센주(州) 재무장관이 숨진 채 발견됐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토마스 쉐퍼 헨센주 재무장관은 28일(현지시각) 기찻길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독일 검찰은 그가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지만 구체적인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다.

폴커 부피어 헤센주 총리는 쉐퍼 장관이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경제적 충격에 어떻게 대처할지 걱정이 많았다고 전했다.

그는 "쉐퍼 장관의 최대 관심사는 경제적 지원 등 주민의 엄청난 기대에 부응할 수 있느냐는 것이었다"며 "그에 빠져나길 길은 없었다. 그는 좌절했고, 우리를 떠나야만 했다"고 말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