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광화문·백록담·경복궁·성산일출봉 찍고, 남산 맥주로~
상태바
GS25, 광화문·백록담·경복궁·성산일출봉 찍고, 남산 맥주로~
  • 박주범
  • 승인 2020.04.01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S25가 다섯번째 랜드마크 시리즈 수제 맥주인 ‘남산’을 2일부터 선보인다.

남산은 고가의 시트라 홉(레몬, 오렌지향이 나는 홉)과 모자익홉(패션후르츠, 블랙커런트 향이 나는 홉)이 사용된 알코올 도수 4.5%의 수제 맥주다. 

이 맥주는 에일 맥주 애호가들 사이에서 선호도가 높은 황금빛의 브리티쉬 골든 에일 맥주다. 청량감 있는 시트러스(감귤류)향은 수제 에일 맥주를 처음 접하는 고객이나 20대 여성 고객들이 선호할 것으로 보인다.

남산은 국내 수제 맥주 제조 1세대 양조장인 카브루에서 만들어진다. 카브루가 GS25와 손잡고 작년에 선보인 세번째 수제 맥주 ‘경복궁’은 세계 3대 맥주 품평회인 인터내셔널 비어컵 2019(International Beer Cup 2019)에서 금메달을 수상한 바 있다.

남산의 가격은 4500원이며, 3캔에 9900원에 판매하는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구종 GS리테일 맥주 담당MD는 “향후 종량세 전환 정책에 힘입어 GS25 랜드마크 수제 맥주를 10종까지 확대하고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GS25는 광화문(‘18년 6월), 제주백록담(‘18년 9월), 경복궁(‘19년 6월), 성산일출봉(‘20년 1월)을 출시한 바있다.

사진=GS25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