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신한 11번가 정기예금' 출시...최고 연 3.3% 금리 효과
상태바
11번가, '신한 11번가 정기예금' 출시...최고 연 3.3% 금리 효과
  • 황찬교
  • 승인 2020.06.01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번가(사장 이상호)가 최고 연 3.3% 금리 효과를 제공하는 단독 정기예금 상품을 선보인다.

11번가는 신한카드(사장 임영진),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과 함께 '신한 11번가 정기예금'을 1일 출시했다. 온라인 소비가 많은 11번가 고객들을 대상으로 장기화되고 있는 저금리 시대에 적합한 단기자금운용을 원하는 고객들을 위한 상품이다.

'신한 11번가 정기예금'은 50만원부터 최고 300만원까지 가입할 수 있는 3개월제 정기예금으로, 시중 상품 가운데 최고 수준인 연 3.3% 금리 효과를 제공한다. 기본금리는 연 0.8%이며 신한은행 오픈뱅킹 서비스 동의 시 연 0.3% 우대금리를 받을 수 있다. 여기에 예금가입 기간 내 11번가 신한카드(신용) 첫 결제 고객 대상으로 해당 카드로 11만원 이상 이용 시 만기에 연 2.2%의 리워드를 추가로 지급한다.

'11번가 신한카드'는 신한카드와 전략적 제휴를 통해 출시한 상업자 표시 신용카드(PLCC, Private Label Credit Card)로 전월 실적 조건 없이 11번가에서 이용 시 SK 페이 포인트를 한도없이 적립해 준다는 장점으로 큰 인기를 얻으며 최근 총 발급 20만 장을 돌파했다.

'신한 11번가 정기예금' 상품 가입은 1인 1계좌씩 선착순 총 10만명에게 제공된다. 11번가 프로모션 페이지를 통해 간편하게 신한은행 예금 가입 페이지로 이동해 상품에 가입할 수 있다. 신한은행 모바일앱 쏠(SOL)에서도 가입할 수 있다.

박준영 11번가 전략사업그룹장은 "11번가 고객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제휴를 통한 고금리 혜택의 금융상품을 선보이게 됐다"며 "쇼핑의 재미와 함께 다양한 부가 혜택들을 통해 그 이상의 만족을 제공하는 11번가가 될 수 있도록 계속해서 새로운 상품들을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사진 = 11번가

황찬교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