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여자 화장실 몰카 설치자는 KBS 공채 개그맨?
상태바
KBS 여자 화장실 몰카 설치자는 KBS 공채 개그맨?
  • 허남수
  • 승인 2020.06.02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여의도 KBS 본사 여자 화장실에 몰카를 설치한 혐의를 받는 용의자가 KBS 공개 출신 개그맨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조선일보는 2일 "KBS 본사 건물 여자화장실에 몰카를 설치한 남성 코미디언 A씨는 2018년 7월 KBS 공채 전형을 통해 방송에서 활동하는 A씨였다"고 보도했다.

조선일보에 따르면 A씨는 KBS와의 1년 공채 전속계약이 끝나고 프리랜서 개념으로 활동 중이다. 지난달에도 KBS '개그콘서트'에 출연했다. A씨는 몰카 사건 수사가 진행 중이던 지난 1일 경찰에 자진 출석했다.

앞서 경찰은 지난달 29일 '개그콘서트' 연습실과 언론노조 사무실 등이 있는 여의도 KBS 연구동 내 여자화장실에서 휴대용 보조배터리 모양의 몰카가 발견됐다는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섰다. 

한편, KBS는 이날 "조선일보는 1일 밤 ‘[단독] KBS 화장실 몰카, 범인은 KBS 남자 직원이었다’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용의자는 KBS에 근무하고 있는 남성 직원(사원)으로 알려졌다’라고 보도했다. 하지만 이는 사실이 아니며 오보"라고 밝혔다.

이어 "조선일보 기사에 대한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별다른 확인 절차 없이 조선일보 기사를 인용 보도하는 매체에 대해서도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오니 유념해 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허남수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