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브루(KABREW), 캔맥주 신제품 '구미호 피치 에일' 출시
상태바
카브루(KABREW), 캔맥주 신제품 '구미호 피치 에일' 출시
  • 황찬교
  • 승인 2020.06.09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수제맥주기업 카브루(대표 박정진)가 자사 캔맥주 신규 라인업을 론칭하고, 첫 번째 제품인 '구미호 피치 에일(KUMIHO PEACH ALE)'을 출시한다.

20여년 간 다양한 수제맥주를 선보여 온 카브루는 올해 종량세 도입과 함께 본격적인 B2C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지난해 편의점 GS25와 협업한 수제맥주 '경복궁'은 출시 6개월만에 100만캔 이상 판매됐으며, 지난 4월 두 번째 콜라보 제품 '남산'이 출시되는 등 큰 인기를 얻었다. 이에, 카브루는 이번에 편의점과 마트 등 소매 채널에서 판매될 자체 캔맥주 카테고리 '구미호 맥주'를 론칭하게 됐다.

'구미호 맥주'는 카브루의 브랜드 심볼인 구미호를 모티브로, 카브루만의 브루잉 노하우를 담은 캔맥주 카테고리 제품이다. 그동안 펍 등에서 생맥주로 판매되던 카브루 맥주를 보다 쉽게 구입할 수 있도록 500ml 캔 제품으로 개발했으며, 대형마트?편의점 등 판매 채널을 다각화했다.

카브루 '구미호 맥주'의 첫 제품인 '구미호 피치 에일'은 저도수에 달콤함이 강한 기존 복숭아 주류와 달리 단맛은 줄이고 일반적인 맥주 도수(4.5%)를 유지한 것이 특징이다. 풍부한 복숭아 향이 느껴지지만 텁텁하거나 질리지 않아 더운 날씨에도 남녀 누구나 즐길 수 있다.

캔 패키지에는 브랜드 심볼인 구미호를 모티브로 한 아트웍 디자인이 적용됐다. 구미호의 상징인 아홉 꼬리에서부터 퍼져나가는 웨이브 형상은 신비로움과 브랜드 아이덴티티인 다양성을 나타내며, 강렬한 컬러감을 적용해 여성적인 파스텔톤으로 대표되는 복숭아 주류의 일반적인 이미지를 탈피했다. 

또한 카브루는 이번 '구미호 피치 에일'의 론칭을 맞아 소비자에게 구미호 맥주를 알리고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전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선보인다. 먼저, 전형적인 복숭아 주류의 여성스럽고 귀여운 이미지를 벗어난 색다른 화보 작업을 진행한다. 화보에는 강렬한 이미지의 남?여 모델이 참여해 블랙과 진한 핑크컬러로 표현되는 섹시한 피치 에일의 모습을 패션으로 소화해냈으며, 매거진 고아웃(GO OUT) 6월호와 디지털 매거진 블링(BLING)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더불어, 카브루는 일상에 색다른 변화를 추구하는 브랜드 이미지를 전달하기 위해 인기 뮤지션 Ra.D(라디)와 댄스 엔터테인먼트 '꼬레오'와의 MV(뮤직비디오)콜라보레이션 작업을 진행했다. Ra.D의 신곡 'Open it up'의 MV는 도전과 변화를 격려하는 내용으로, 구미호 피치 에일과 함께 각자의 한계를 뛰어넘은 사람들의 신나는 파티 내용을 담았다.

카브루 관계자는 "올해 종량세 도입과 수제맥주의 인기 증가에 따라 대한민국 대표 수제맥주업체인 카브루도 본격적으로 소매 채널에 진출하게 됐다"며 "주류업계 성수기인 여름시즌을 맞아 첫 선을 보인 이번 '구미호 피치 에일' 외에도 꾸준히 캔맥주 신제품을 선보이며 '구미호 맥주' 라인업을 확장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사진 = 카브루

황찬교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