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뜰리에 스와로브스키, 록 뮤지컬 ‘리지’와 협업…의상 디자이너 안현주와 함께 무대 의상 제작
상태바
아뜰리에 스와로브스키, 록 뮤지컬 ‘리지’와 협업…의상 디자이너 안현주와 함께 무대 의상 제작
  • 박홍규
  • 승인 2020.06.10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만여 개의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로 화려함 강조한 비스포크 의상 제작

오스트리아 크리스털 주얼리 브랜드 ‘아뜰리에 스와로브스키(ATELIER SWAROVSKI)’가 공연 기획업체 쇼노트(Shownote)의 의상 디자이너 안현주와 손을 잡고, 여성 록 뮤지컬 ‘리지(Lizzie)’ 의상을 제작했다.

뮤지컬 ‘리지(Lizzie)’는 실제 1892년 미국에서 있었던 살인 사건 재판 이야기다. 가장 유력한 용의자로 지목되었으나 무죄 선고를 받으며 당시 뜨거운 논란의 중심에 섰던 리지 보든의 이야기를 그려낸 4인조 여성 록 밴드를 선보이는 공연이다.

리지의 출연진들은 8만여 개의 블루, 제트, 투명 크리스털로 화려함을 강조한 비스포크 의상으로 무대를 빛냈다. 이 의상들은 캣츠, 위키드, 오페라의 유령, 헤드윅 등 유명 작품의 의상 디자인을 맡아온 안현주가 디자인했다.

의상 디자이너 안현주는 “창작적인 요소로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을 활용하여 공연의 컨셉에 맞는 락앤롤 느낌을 강조하면서 세련되고 여성적인 의상을 디자인했다”라며,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과 함께 뮤지컬 리지의 의상 디자인에 참여하게 되어 매우 기쁘고 의미 있게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뮤지컬 ‘리지’는 서울 드림아트센터에서21일까지 공연된다.
   
사진 = 아뜰리에 스와로브스키(ATELIER SWAROVSKI) 

박홍규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