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관광공사, 지역관광 활성화도 "맞들어야 낫다"...한국철도공사와 손잡아
상태바
한국관광공사, 지역관광 활성화도 "맞들어야 낫다"...한국철도공사와 손잡아
  • 황찬교
  • 승인 2020.07.02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 이하 '관광공사')와 한국철도공사(사장 손병석, 이하 '철도공사')가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해 손을 맞잡았다.

양 기관은 2일 오후 3시 30분 철도공사 서울 사옥에서 '국내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 업무협약은 코로나19에 따른 경기 침체 극복을 위한 선제적 대응방안을 모색하고자 추진된 것으로, 양 기관이 보유한 인프라를 활용, 지역 방문객 확대를 위한 시기적절한 사업들을 공동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협약식엔 관광공사 안영배 사장과 철도공사 손병석 사장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코로나19 이후 지역관광을 촉진하기 위한 발판으로 마련, 7월부터 실·처장급이 참여하는 관광협의체를 구성할 예정이다. 협의체에서는 인프라 조성·관광상품 확충·홍보 마케팅 강화 등 3개 분야에서 여행주간 레일패스 개발, 철도와 관광지를 연계한 관광택시 활성화, 국내여행 활성화를 위한 제휴서비스 확대 등의 협업 과제들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이학주 관광공사 관광산업실장은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의 강점을 접합해 코로나 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회복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이민철 철도공사 고객마케팅단장도 "코로나19로 위기에 빠진 국내 여행업계 지원뿐 아니라 코로나19 종식 시 국내 수요 확대를 위해 힘을 모으겠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양 공사가 보유한 인프라를 활용해 지역경제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사진 = 한국관광공사

황찬교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