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멤버스, 적립률 최대 7% ‘L.pay 신한카드’ 출시
상태바
롯데멤버스, 적립률 최대 7% ‘L.pay 신한카드’ 출시
  • 박주범
  • 승인 2020.07.13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멤버스(대표이사 전형식)가 신한카드(사장 임영진)와 손잡고 13일 ‘L.pay 신한카드’를 출시했다.

롯데온(ON)을 비롯해 백화점, 마트, 슈퍼, 홈쇼핑, 시네마, 면세점, 롭스, 세븐일레븐, 호텔/리조트 등 롯데 10개 계열사(더드림 가맹점)에서 결제금액 최대 7%를 엘포인트로 자동 적립 받을 수 있는 카드다.

롯데 더드림 가맹점이나 택시 등 교통수단 이용 시 신용카드는 이용금액의 1%, 체크카드는 0.5%가 기본 적립된다. 또한, 롯데 더드림 가맹점에서 엘페이로 결제 시 온라인은 6%, 오프라인은 2% 추가 적립도 받을 수 있다. 체크카드 추가 적립률은 온라인 2.5%, 오프라인 0.5%다.

신용 및 체크로 발급 가능하며, 발급 즉시 엘페이에 자동 등록되어 실물 카드 수령 전에도 앱으로 사용할 수 있다. 전월 실적 관계 없이 신한카드 전 가맹점에서 결제금액 0.1% 적립 혜택이 공통 제공된다. 적립된 엘포인트는 전국 50만 가맹점에서 1원 단위로 현금처럼 쓸 수 있다.

엘페이 신한카드는 현재 엘페이, 엘포인트 및 신한카드 모바일 앱과 홈페이지에서 신청 가능하다. 신용카드 연회비는 국내 전용 1만7000원, 해외 겸용(VISA) 2만원이다. 체크카드는 연회비가 없으며, 전국 650여 개 신한은행 창구에서도 발급된다. 

사진=롯데멤버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