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모바일 신작 ‘바람의나라: 연’ 2주만에 누적 다운로드 260만 돌파
상태바
넥슨, 모바일 신작 ‘바람의나라: 연’ 2주만에 누적 다운로드 260만 돌파
  • 박주범
  • 승인 2020.07.27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넥슨(대표 이정헌)은 모바일게임 개발사 슈퍼캣(대표 김원배)과 공동개발한 신작 모바일 MMORPG ‘바람의나라: 연’이 260만 다운로드를 돌파했다고 27일 밝혔다.

‘바람의나라: 연’은 지난 15일 정식 출시 후 하루만에 다운로드 수 100만 건을 돌파하고, 27일에는 누적 다운로드 260만 건을 넘어서는 등 맹렬한 기세를 이어 가고 있다.

출시 직후부터 애플 앱스토어와 원스토어 최고매출 1위를 놓치지 않고 있으며, 지난 22일부터 구글 플레이에서 최고매출 2위를 기록하고 있다.

‘바람의나라: 연’은 온라인게임 ‘바람의나라’ IP를 기반으로 원작 특유의 조작감과 전투의 묘미를 모바일로 구현하고, 직업별 특색을 활용한 그룹 사냥(파티 플레이)과 오픈채팅방, 단체채팅방 등 커뮤니티적인 요소를 앞세운 정통 모바일 MMORPG다.

사진=넥슨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