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맥주X고릴라 브루잉 15차 ‘마시자! 지역맥주’ 행사 개최
상태바
생활맥주X고릴라 브루잉 15차 ‘마시자! 지역맥주’ 행사 개최
  • 박주범
  • 승인 2020.07.30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제맥주 프랜차이즈 ‘생활맥주’가 ‘고릴라 브루잉 컴퍼니’와 함께 ‘마시자! 지역맥주’ 제15차 행사를 8월 5일 진행한다고 밝혔다.

‘마시자! 지역맥주’는 전국 각지의 브루어리에서 생산된 특색 있는 수제맥주를 생활맥주 직영점을 통해 대중에게 소개하는 지역 상생 프로젝트다. 2019년 1월 막을 올려 지금까지 20여 곳의 브루어리와 협업해 80여 종의 수제맥주를 선보였다.

15회차를 맞는 이번 ‘마시자! 지역맥주’는 여름을 맞아 부산 대표 브루어리 ‘고릴라 브루잉 컴퍼니’와 함께 한다. 부산 광안리에 위치한 ‘고릴라 브루잉 컴퍼니’는 영국인 앤디 그린과 폴 에드워즈가 2015년 부산에 설립한 수제맥주 양조회사다. 한국 음식과 더불어 즐기는 맥주와 그 이상의 문화를 만들고 앞서 이끌어 가고자 최고의 양조기술로 차별화된 맥주를 선보이고 있다.

이번 15회 ‘마시자! 지역맥주’는 생활맥주 본점(여의도점)이 위치한 여의도 진주상가 건물 지하 1층에 맥주 문화쌀롱 ‘진지’ 오픈을 기념하여 ‘밋더브루어’도 함께 진행된다. ‘밋더브루어’는 해당 브루어리의 양조사를 초청하여 맥주 매니아들과 함께하기 위해 생활맥주가 특별히 기획한 콘텐츠다. 수제맥주에 대해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누고, 고릴라 브루잉 컴퍼니가 제조한 수제맥주 5종 시음 이벤트도 마련되어 있다.

생활맥주 관계자는 “생활맥주는 앞으로도 전국 각지의 알려지지 않은 우수한 양조장을 ‘마시자! 지역맥주’ 행사를 통해 알리며 지역맥주와 브루어리 상생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하며 “이번 15차 행사는 여의도 본점 지하에 맥주 문화쌀롱 ‘진지’ 오픈을 기념해 특별히 ‘밋더브루어’도 함께 준비했다. 뜨거운 무더위를 잊게 할 시원한 행사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사진=생활맥주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