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욱-조보아 "비밀스러운 '남자' 구미호 對 돌직구 인간, 묘한 심리전” ...  tvN '구미호뎐’
상태바
이동욱-조보아 "비밀스러운 '남자' 구미호 對 돌직구 인간, 묘한 심리전” ...  tvN '구미호뎐’
  • 박홍규
  • 승인 2020.09.08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N 새 수목드라마 ‘구미호뎐’ 이동욱과 조보아가 텐션을 폭발시키는 ‘극강 판타지 로맨스’를 예고한 ‘2차 티저’를 공개했다.

10월 첫 방송될 tvN 새 수목드라마 ‘구미호뎐’은 도시에 정착한 구미호와 그를 쫓는 프로듀서의 판타지 액션 로맨스 드라마다. 이동욱은 한때 백두대간 산신이었다가 현재는 도심에 정착해 현세를 어지럽히는 요괴들을 처단하는 심판자 '구미호 이연'을, 조보아는 21년 전 부모가 모두 사라진 교통사고의 진실을 찾고 있는 괴담 전문 프로그램 PD 남지아를 맡았다.

이와 관련해 ‘구미호뎐’이 15초 분량 2차 티저를 공개해 기대감을 드높이고 있다. 먼저 비 오는 날 빨간 우산으로 얼굴을 가린 신비로운 한 남자가 등장한 데 이어, 멀찍이 떨어져 앉은 채 인터뷰하는 이연(이동욱)과 남지아(조보아)의 모습이 담겨 강한 흡입력을 선사한다.

그리고 남지아가 이연을 향해 “이곳에서 뭘 하고 있어요?”라는 날카로운 질문을 건네면서, 비밀스러운 구미호와 돌직구 인간의 묘한 심리전이 시작되는 것. 그 후 한밤중 사고와 맞닥뜨린 남지아가 절박하게 뛰어가는 모습이 펼쳐지면서 숨 막히는 전개를 예상케 한다. 

더욱이 “어떤 사람을 찾고 있는 거야?”라는 이연의 무심한 말투 뒤, 지나가는 이연을 눈으로 바쁘게 쫓는 남지아와 경계의 눈초리를 드리운 이연의 모습이 연속적으로 이어지며 팽팽한 긴장감이 드리워진다. 또한 이연의 말에 대답하듯 “내가 찾고 있는 건 사람이 아니거든”이라는 말을 꺼낸 남지아는 빗속의 사고현장을 조사하고, 이내 어딘가를 보며 경악하는 표정으로 미스터리한 분위기를 극대화한다.

사진=tvN ‘구미호뎐’

박홍규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