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바로티' 김호중, 녹음하다 뭉클해진 노래 '살았소' 티저영상 공개
상태바
'트바로티' 김호중, 녹음하다 뭉클해진 노래 '살았소' 티저영상 공개
  • 이태문
  • 승인 2020.09.10 0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오늘 오전 서초구청으로 첫 출근해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복무를 시작하는 '트바로티' 김호중이 신곡 '살았소' 티저 영상이 전격 공개됐다. 

가수 김호중은 전날인 9일 오후 유튜브 '김호중 공식채널'에 제목 '[Teaser] 김호중-살았소'로 녹음 현장을 담은 티저 영상을 업로드했다.

해시태그 #김호중 #김호중신곡 #김호중살았소와 함께 공개된 영상에서 김호중은 비장한 각오로 녹음실에 들어가 혼심을 다해 "살았소 살았소 당신 덕분에 난 살았소"로 시작해 "살겠소 살겠소 나 당신을 위해서 살겠소"를 열창했다.

이어 직접 신곡 '살았소'에 대해 "'살았소'는 내가 들을 때부터 너무나 와 닿았던 곡이자, 내가 잘 표현해 낼 수 있는 곡이라 생각했다"고 소개했다.

또한 "많은 분들에게 내가 해드리고 싶은 이야기가 담긴 곡"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녹음실에서 노래를 부르다가 가슴에 손을 얹으며 "아 노래 진짜 좋다. 내가 녹음하면서 막 감정을 때리는 것 같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끝으로 "이제 마지막 녹음이 끝났다. 정말 오래 기다려 주셔서 감사하다. 기대해 주셔도 좋을 것 같다. 많이 사랑해 달라"며 팬들을 향한 사랑의 표시로 손 하트를 선물했다.

선배가수 박구윤과 히트제조기 박정욱이 이날 녹음을 끝까지 함께한 뒤 곡이 완성되자 뜨거운 포옹으로 기쁨을 함께 나눴다.

'살았소'는 김호중이 노래할 수 있고 버틸 수 있게 해준 모든 사람들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담은 곡으로 김주일, 박구윤 등 세 명의 작곡가가 합심해 만든 팝 발라드다.

지난 5일 공개된 첫 정규앨범 '우리家'에 포함되지 않은 스페셜 트랙으로 사회복무요원 근무 첫날인 오늘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사진 = 유튜브 화면 캡쳐

이태문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