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가 바꾼 일상] 설렁탕도 배달 3배 증가..사회적 거리두기 여파
상태바
[코로나가 바꾼 일상] 설렁탕도 배달 3배 증가..사회적 거리두기 여파
  • 박주범
  • 승인 2020.09.10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촌설렁탕의 배달과 포장 수요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한촌설렁탕에 따르면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진행된 지난 8월 30일부터 이달 9일까지의 배달 매출을 분석한 결과 사회적 거리두기 이전과 비교해 배달 매출이 약 190%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포장 매출도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 동안 약 36% 증가해 설렁탕도 이제 집에서 먹는 소비자들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거리두기 기간이 길어지면서 매장에서 식사하기 불안한 고객들이 포장하여 직접 가지고 가거나 배달서비스를 이용해 집이나 사무실에서 즐기려는 수요가 많아졌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한촌설렁탕 관계자는 “설렁탕과 같은 탕 메뉴는 배달보다 매장에서 먹는 비중이 높았는데 이번 코로나19로 인해 배달 수요가 늘고 있다”며 “코로나19가 약해지더라도 배달과 포장과 같은 비대면 주문은 계속 될 것이라고 판단된다”고 말했다.

사진=한촌설렁탕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