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방역 영웅" 文 대통령, 정은경 초대 질병관리청장 직접 찾아가 임명장 수여
상태바
"K방역 영웅" 文 대통령, 정은경 초대 질병관리청장 직접 찾아가 임명장 수여
  • 허남수
  • 승인 2020.09.11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YTN 캡처
사진=YTN 캡처

문재인 대통령이 정은경 신임 질병관리청장을 직접 찾아가 임명장을 수여했다.

문 대통령은 11일 충북 청주에 위치한 질병관리본부 긴급상황센터를 방문했다. 문재인 정부 들어 대통령이 장·차관에 대한 임명장을 청와대 밖에서 수여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문 대통령은 정 청장에게 임명장과 꽃다발을 수여 했다. 꽃다발은 ‘새로운 시작’이라는 의미를 담은 알스트로메리아, ‘감사’의 의미를 담은 카네이션, ‘보호’의 의미를 담은 산부추꽃 등 3가지로 구성됐다.

문 대통령은 "아마도 의전상으로는 청와대에서 조금 더 격식을 갖추어서 임명장 수여식을 하는 것이 좀 더 영예로울지 모르지만 지금 한시도 자리를 비울 수 없는 질본의 상황을 감안하기도 하고 무엇보다도 관리청 승격의 주인공이라고 할 수 있는 우리 질본 여러분들과 함께 초대 청장의 임명장 수여식을 하는 것이 더욱 뜻깊은 일이라고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질본의 ‘청’ 승격은 우리 문재인 정부의 정책이지만 문재인 정부의 의지만으로 이뤄진 것은 아니다. 질본이 감염병 관리에 있어서 더 큰 역량을 가지고 더 총괄적인 역할을 함으로써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켜주기를 바라는 그런 국민들의 큰 기대가 있었기에 가능했던 일"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우리가 코로나와 언제까지 함께해야 될지 모르겠다"며 "여러분들께서 끝까지 역할을 다해 주시고, 또 ‘청’으로 승격되는 것을 계기로 해서 더 큰 역할을 해 주시기 바란다. 그리고 하루 빨리 우리 국민들을 정상적인 일상으로 이렇게 되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정 청장은 "저희 직원 모두 한마음으로 온 힘을 다해서 코로나19의 극복과 또 감염병 컨트롤 타워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이행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허남수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