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은혜, 12월 3일 수능 예정대로 실시...21일 등교 재개
상태바
유은혜, 12월 3일 수능 예정대로 실시...21일 등교 재개
  • 황찬교
  • 승인 2020.09.15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오는 12월 3일로 예정된 대학수학능력시험은 예정대로 치르겠다는 입장을 재차 확인했다.

유 부총리는 1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교육부-시도교육감협의회 협의 결과' 브리핑에서 코로나19 확진자 추이가 지속되는 상황에서도 올해 수능 일정에 변함이 없느냐는 질문에 "12월 3일 예정된 수능을 차질 없이 치를 수 있도록 준비하고 추진하는 것이 과제"라고 답했다.

한편, 교육부와 시도교육감협의회는 서울·경기·인천 지역 유·초·중·고교의 전면 원격 수업을 예정대로 20일 종료하고 21일 등교를 재개한다. 수도권을 포함해 전국의 유·초·중학교의 교내 밀집도는 다음 달 11일까지 전교생의 3분의 1, 고등학교는 3분의 2로 제한된다.

이에 대해 유 부총리는 "방역 당국과 교육부와 협의해 특별한 경우 밀집도 완화 조처를 할 수 있지만, 전면등교를 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사진 = YTN방송 캡쳐

황찬교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