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트럼프 대통령 유엔총회서 "차이나 바이러스" 중국 맹비난
상태바
美 트럼프 대통령 유엔총회서 "차이나 바이러스" 중국 맹비난
  • 이태문
  • 승인 2020.09.23 0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pandemic) 속에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중국 책임론을 거론하며 강력하게 비난했다. 

교도(共同)통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2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제75차 유엔총회에서 화상연설을 통해 유엔이 중국과 세계보건기구(WHO)에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유엔 창설 75년이 지난 지금 우리는 188개국에서 무수한 생명을 빼앗은 보이지 않는 적인 중국 바이러스(China Virus)와 치열하게 싸우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어 "코로나19 발생 초기 중국은 국내는 봉쇄하면서도 해외 항공편을 허용해 세계를 감염시켰다"고 주장하면서 "중국 정부와 중국이 사실상 통제하고 있는 WHO는 인간 대 인간 전염의 증거가 없다고, 또한 무증상 사람들은 질병을 퍼뜨리지 않을 거라고 거짓말했다"고 강조했다.

그러자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화상연설을 통해 "코로나19를 정치화하려는 시도를 거부한다. 바이러스와 싸우려면 연대를 강화해야 한다"고 반발했다.

글 = 이태문 도쿄특파원 gounsege@yahoo.co.jp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