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성학원, 한 달 반 만에 대면 수업 재개..."정말 괜찮은 걸까?"
상태바
대성학원, 한 달 반 만에 대면 수업 재개..."정말 괜찮은 걸까?"
  • 민병권
  • 승인 2020.10.14 1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 학부모 대면 수업 재개 반기는 기색 역력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가 관건

대성학원은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완화 조치에 따라, 지난 12일부터 학원의 운영을 재개했다고 14일 밝혔다. 2달 가까이 굳게 닫혀 있던 학원 문이 드디어 열린 것이다. 

대면 수업 체제로 전환함에 따라, 대성학원 재원생들은 지난 12일부터 오전 7시 50분까지 등원하여 기존처럼 수업 시간표에 맞춰 학습을 진행하고 있다. 그리고 희망자에 한해 저녁 10시까지 자율학습도 가능하다. 

고은 상담원장(강남대성학원)은 “2달 가까이 온라인 원격 수업이 계속되면서 현장 수업 대비 학습 효과가 저하됨은 물론, 학생들을 밀착 관리하지 못하는 데 한계를 느끼고 있었는데, 대면 수업을 재개할 수 있어 다행”이라고 밝혔다. 그리고 가정에서 온라인 원격 수업에 의지해 수능을 준비하고 있던 수험생과 학부모들 또한 재개원을 반기는 기색이 역력하다고 전했다. 

대성학원은 학생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학습에 집중할 수 있도록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있다고 밝혔다. 고은 상담원장은 “학원 내에서는 학생, 선생님, 교직원 모두 항상 마스크를 착용하며, 하루 2회 체온 측정을 한다. 그리고 기침, 발열 등이 있는 학생은 등원을 자제시키고 있다. 외부인의 경우, 원내 방역 관리와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 관리 대장을 작성하고, 열화상 카메라를 통한 발열 체크 후 출입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그리고 “주 2회 전문 방역 업체를 통해 강의실, 식당, 복도, 화장실 등 학생들이 사용하는 모든 공간을 방역하고, 학생들의 손길이 닿는 엘리베이터, 출입문 및 강의실 문 손잡이 등을 매시간 소독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사진=대성학원

민병권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