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중국 최대 면세유통기업 CDFG와 비즈니스 파트너십
상태바
아모레퍼시픽, 중국 최대 면세유통기업 CDFG와 비즈니스 파트너십
  • 민병권
  • 승인 2020.10.14 2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이난 중심 급성장 중국 면세 시장 효과적 대응 위해 CDFG와 협력 강화
아모레퍼시픽 안세홍 사장(좌), CDFG 찰스 첸 회장(우) 비즈니스 파트너십 온라인 체결식 모습

아모레퍼시픽이 중국 최대 면세 유통 기업 CDFG(China Duty Free Group, 차이나듀티프리그룹)와 전략적 비즈니스 파트너십(Strategic Partnership)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아모레퍼시픽 안세홍 사장과 CDFG 찰스 첸(Charles Chen) 회장이 참가한 파트너십 체결식은 지난 13일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이를 통해 아모레퍼시픽은 그동안 CDFG와 이어온 협력 관계를 더욱 강화하고, 하이난(海南) 지역을 중심으로 급성장 중인 중국 면세 시장에 효과적으로 대응하며 글로벌 면세 사업 성장 발판을 마련할 예정이다.

양사는 ▲하이난 지역 면세 사업에 대한 전략적 지원 강화 ▲신규 매장에 대한 우선 협상 및 신규 브랜드 입점 확장을 통한 양사 간 비즈니스 성장 도모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위한 마케팅 및 디지털 전환 투자 강화 ▲데이터 자산 공유 활성화를 통한 보다 신속하고 긴밀한 협업 체계 구축 등 급변하는 시장 환경에서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지속가능한 비즈니스 관계 구축을 위해 최선을 다하기로 협의했다.

아모레퍼시픽 안세홍 사장은 “아모레퍼시픽은 온 ·오프라인 채널을 통해 글로벌 면세 고객들에게 최상의 서비스와 제품을 제공하기 위한 노력 지속해서 이어오고 있다”며, “글로벌 면세 선도 기업인 CDFG와의 이번 파트너십으로 양사 간 비즈니스 시너지를 극대화하고, 중국 고객을 더욱 깊이 이해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는 의지를 밝혔다.

CDFG 찰스 첸 회장은 “아모레퍼시픽과 이번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중국 면세 산업의 개척자인 CDFG는 그동안 하이난 관광 및 경제 발전을 위해 노력해왔고, 중국 최대 규모의 면세 기업으로 빠르게 성장함과 동시에 글로벌 면세 선도 기업으로 자리매김했다. 앞으로 하이난 뷰티 라이프스타일 고객 경험 향상을 위해 아모레퍼시픽과 더욱 공고한 파트너십을 이어갈 것으로 기대한다”는 소감을 밝혔다.

1984년 설립된 CDFG는 중국 최대 면세 유통 기업으로, 최근 면세 사업 확장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아모레퍼시픽은 2010년부터 CDFG와 협업 관계를 이어오고 있으며, 현재 CDFG의 유통망을 통해 설화수, 라네즈, 이니스프리, 프리메라 브랜드 제품이 80여 개 매장에서 판매 중이다.

사진=아모레퍼시픽

민병권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