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만에 컴백, 10년 차 아이돌 여유 물씬 '코스모폴리탄' B1A4 화보 공개!
상태바
3년만에 컴백, 10년 차 아이돌 여유 물씬 '코스모폴리탄' B1A4 화보 공개!
  • 박홍규
  • 승인 2020.10.23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9일 정규앨범 4집 'Origine' 타이틀곡 ‘영화처럼’으로 3년 1개월만에 컴백한 B1A4의 화보가 공개됐다. 

신우, 산들 그리고 공찬 세명의 멤버로 처음 앨범을 낸 B1A4에게 소감을 묻자 “3년동안 기다렸을 팬을 생각하면 죄송한 마음이 커요. 이번 앨범으로 보여주고 싶은 것도 많고, 욕심도 컸지만 이럴 때일수록 절제해야한다는 생각이 들었어요”라며 맏형 신우가 답했다. 

또한 이번 앨범 수록곡은 곡마다 메인 보컬이 달라지며, 팀 막내인 공찬의 목소리를 많이 담았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공찬은 “혼자 만든 게 아니라 멤버 모두가 함께 만든 앨범이라 작업하면서 무척 행복했어요”라고 덧붙였다. 

지난 8월에 전역한 신우는 “앨범 수록곡 중 3곡은 입대 전에, 5곡은 군 말년에 틈틈이 썼어요. 사실 이병부터 상병까지는 곡 쓸 겨를이 없었죠. 제대하자마자 앨범을 내자고 약속했는데 아무 것도 떠오르지 않아 괴로웠던 적이 많았어요”라고 말했다.

예능, DJ, 솔로 앨범 발매 등 활발히 개인 활동을 한 산들은 “어떤 활동을 하든 B1A4산들이라고 저 자신을 소개해요. 그냥 산들이 아니라 B1A4의 산들로 기억되길 원해요”라며 팀에 대한 애착을 드러냈다. 

최근 종영한 드라마 '연애는 귀찮지만 외로운 건 싫어'에서 연기를 선보인 공찬에 대해 신우와 산들은 “’정훈’이라는 인물이 워낙 미묘한 분위기가 있어서 소화하는게 쉽지 않았을텐데 잘 해내는 걸 보면 기특해요. TV로 공찬이 연기를 보면 너무 신기하죠. 잘생겼다, 잘한다라며 감탄하면서 봐요”라고 말했다.

팬클럽 ‘바나’에 대한 애정도 숨기지 않았는데 공찬은 “바나와 함께 인생을 살고 있다는 걸 느껴요. 서로에게 힘이 되고, 여러 감정을 공유할 수 있는게 좋고, 또 앞으로 같이 보낼 시간이 기대 돼요”라고 말했다. 신우는 “요즘은 팬들을 생각하면 울컥울컥해요. 아마 팬들이 그대로 있어주기 때문이 아닐까요?”라고 답했고, 산들은 “바나가 우리를 볼 때 예전에 모습을 떠올리듯, 저희 역시 바나를 생각하면 데뷔 초의 저희가 떠올라요. 저희 눈엔 여전히 귀엽고 고마워요”라고 말했다. 

B1A4의 인터뷰와 화보는 코스모폴리탄 11월호 등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사진 = 코스모폴리탄

박홍규 기자 kdf@kdf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