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몬즈 de MonZ , AI 협업 뉴브랜드 ... 가수 치타 첫 뮤즈 발탁
상태바
데몬즈 de MonZ , AI 협업 뉴브랜드 ... 가수 치타 첫 뮤즈 발탁
  • 박홍규
  • 승인 2020.11.03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치타가 새 의류 브랜드의 첫 뮤즈로 발탁됐다. 3일 소속사 크다엔터테인먼트는 "치타가 롯데온(ON) 신규 프로젝트 브랜드 ‘de MonZ(데몬즈)’의 첫 뮤즈로 발탁됐다"고 밝혔다. 

데몬즈는 AI를 활용해 의류를 기획 및 제작, 유통하는 브랜드다. 치타는 반려묘, 환경, 변화된 자신의 모습 등 직접 고른 이미지를 AI에게 전달했고 AI는 치타가 가진 삶의 가치관을 상품 디자인에 담는 작업을 했다.

 

AI는 이미지와 스스로 뽑아낸 데이터를 합쳐 치타의 철학이 담긴 스트리트 패션 디자인을 만들어 냈다.

오는 6일에는 롯데온의 라이브 방송에 치타가 직접 출연해 본인의 가치관이 담긴 디자인과 상품 기획 과정에 관한 이야기를 들려주며, 고객들과 소통에 나설 예정이다. 치타는 음악을 비롯해 패션, 예능, 영화 등 다양한 분야를 아우르는 멀티 엔터테이너로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으며 현재 MBC ‘트로트의 민족’과 동아TV ‘뷰티 앤 부티 시즌5’에 출연 중이다. 

사진 = 롯데온

박홍규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