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 총리 “코로나 백신확보 협상 마무리 단계…국민들께 투명하게 알릴 것”
상태바
정 총리 “코로나 백신확보 협상 마무리 단계…국민들께 투명하게 알릴 것”
  • 민병권
  • 승인 2020.11.24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계부처회의서 백신 확보 상황 점검…“추가 확보 방안도 검토”

정세균 국무총리는 코로나19 백신 도입과 관련 “현재 마무리 단계에 접어든 개별 기업들과의 협상에 최선을 다하고 계약이 체결되는 대로 국민들께 투명하게 알릴 것”이라고 지난 23일 밝혔다.

정세균 국무총리가 22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정 총리는 이날 오전 관계장관회의를 개최해 “최근 글로벌 백신 개발 기업들의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 결과가 속속 발표되면서 우리 정부의 백신 확보 준비 상황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정부의 백신 확보 진행상황을 점검하고 해외 백신 확보계획을 논의했다.

이어 정 총리는 지난 9월 국무회의에 보고된 정부의 코로나19 백신 도입 계획과 관련해 코백스 퍼실리티를 통한 백신 확보 상황 및 개별 기업과의 협상 진행상황 등을 점검했다.

또한 “필요한 만큼의 백신을 제 때에 확보한다는 정부의 목표는 명확하다”는 점을 강조하면서 “해외 백신 개발 동향을 면밀히 파악하고 백신 개발 성공 여부의 불확실성까지 고려해 추가 확보 방안을 검토하고 향후 확보된 백신의 접종계획까지 치밀하게 준비할 것”을 지시했다.

한편, 정 총리는 “그동안 개별 기업과의 협상 과정 중이어서 진행상황을 국민들께 상세히 알리지 못해 정부의 백신 확보 노력에 대한 일부 오해와 우려가 있었으나, 조만간 정부의 노력과 성과를 구체적으로 공개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개별 기업들과의 계약 체결 이후 선입금 등 예산조치가 차질 없이 이뤄질 수 있도록 관계부처 간 적극 협의할 것”을 주문했다.

사진=보건복지부

민병권 기자 dkf@kdf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