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광역시, 72시간 코로나 봉쇄령...수능특별대책 일환 · 방역조치 대폭강화
상태바
부산광역시, 72시간 코로나 봉쇄령...수능특별대책 일환 · 방역조치 대폭강화
  • 민병권
  • 승인 2020.11.30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 수능일까지 코로나19 방역 2단계+α 수준 강화
“아이들의 미래를 위해 시민 여러분의 동참을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부산시는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이 직접 발표한 호소문을 통해 코로나19 봉쇄를 위해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인 다음달 3일까지 72시간 동안 정부의 대응 방침인 2단계보다 대폭 강화된 수준으로 코로나19 방역에 나선다고 30일 밝혔다. 

변성완 권한대행은 “지난 2월, 코로나19 최초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최악의 위기에 직면해 있다”라면서 특히, 역학조사가 어려울 만큼 확진자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고, 입원할 병상도 부족한 초유의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최근 1주일 내 부산지역 신규확진자는 총 170여 명으로 음악실발(發) 감염이 학교와 병원, 직장, 다중이용시설 등을 중심으로 광범위하게 퍼져나가고 있는 모양새다. 

앞서 시행한 거리두기 2단계에 준하는 방역 조치에도 확산세가 잡히지 않자,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앞두고 시가 투입 가능한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특단의 조치에 나선 것이다. 

변 권한대행은 “오늘부터 12월 3일 대학수학능력시험 날까지 2단계보다 강화된 수준의 방역체계를 통해 ‘72시간 동안’ 코로나를 봉쇄한다는 각오로 임하겠다”라며 “앞으로 72시간을 어떻게 버텨내는가에 따라 우리 아이들의 미래, 부산의 미래가 달라질 수 있다”라고 시민들의 동참을 호소했다. 

이어 “언제 어디에서 감염이 발생할지 모르는 상황”이라며 “감염의 고리를 끊을 수 있는 방법은 ‘집에 머무르는 것’과 ‘마스크 착용’인 만큼, 시민 여러분의 협조가 절대적으로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사진=부산광역시

민병권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