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 석연찮은 BBQ 주장에 대한 진실규명과 제보자 주씨에 대한 수사 촉구
상태바
bhc, 석연찮은 BBQ 주장에 대한 진실규명과 제보자 주씨에 대한 수사 촉구
  • 황찬교
  • 승인 2020.12.08 1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hc는 지난 1일 MBC PD수첩 '치킨전쟁'편을 통해 BBQ 윤홍근 회장의 회삿돈 자녀 유학비 횡령에 대한 진실공방 등을 보도한 것에 대해 진실규명과 제보자 주씨에 대한 수사를 촉구하는 입장을 8일 밝혔다.

bhc는 8일 입장자료를 통해 "MBC PD수첩은 bhc가 BBQ 윤홍근 회장의 회삿돈 자녀 유학비 횡령에 개입할 가능성을 보도했다. 이에 대해 bhc는 그동안 입장문 발표와 제보자였던 주모씨와의 카톡과 녹취록을 공개하는 등 전혀 사실이 아님을 여러 차례 밝힌 바 있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bhc는 먼저 "주모씨가 먼저 접근해 만난 컨설팅 협의 과정에서 주모씨는 BBQ 윤홍근 회장 비리에 대해 폭로하고 싶다며 공신력 있는 언론사 연결을 부탁해 언론사를 연결시킨 것 외에 없다"며 "방송에 보도된 내용은 사실과 다른 악의적인 의혹"이라고 선을 그었다.

오히려 "MBC PD수첩을 통해 보도된 BBQ의 주장과 인터뷰 등에서 제보자와 윤회장의 주장이 서로 어긋나는 등 석연치 않은 내용이 드러났다"며 "이에 대한 BBQ의 명확한 해명과 사안에 따라 수사 당국의 적절한 조치가 필요하다고 판단된다"고 말했다.

bhc는 "BBQ 윤홍근 회장의 회삿돈 자녀 유학비 횡령에 대한 진실을 밝히기 위해서는 제보자인 전 BBQ 직원 주모씨에 대한 철저한 수사가 우선이지만 제보자에 대한 수사는 답보된 상태"라며 "주모씨가 진술을 번복한 실질적인 이유가 무엇인지 수사를 통해 밝혀져야 할 사항"이라고 주장했다.

또한 "PD수첩의 보도 내용을 보면 현재 주모씨의 거주지를 비롯해 연락처 등 소재파악이 분명해 보임에도 불구하고 100억 원대의 합의금 회수를 위한 BBQ의 어떠한 노력을 하고 있지 않고 있다"며 "이는 주모씨의 진술번복 이유가 회유와 압박이라고 또 다른 증거"라고 주장했다.

아울러 "주모씨는 하루빨리 입국해 진실규명을 위해 법의 판단을 받아야 할 것"이라며 "BBQ의 제소가 주모씨가가 국내로 돌아오는 결정에 걸림돌이 되지 말아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bhc는 현재 허위사실 유포로 심각한 명예훼손을 끼친 취재기자와 허위 진술한 주모씨를 상대로 법적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사실에 근거하지 않는 일방적인 주장으로부터 1500여개 가맹점을 보호하기 위해서 단호한 법적 절차를 통한 진실 규명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사진=bhc

황찬교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