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홈쇼핑, ‘무역의 날’ 기념식서 철탑산업훈장·500만불 수출의 탑 수상
상태바
현대홈쇼핑, ‘무역의 날’ 기념식서 철탑산업훈장·500만불 수출의 탑 수상
  • 김상록
  • 승인 2020.12.08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대규 현대홈쇼핑 사장
임대규 현대홈쇼핑 사장

현대홈쇼핑이 중소협력사의 해외 판로 개척 지원 공로를 인정받아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산업훈장과 수출의 탑을 받는다. 

현대홈쇼핑은 8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진행된 ‘제 57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임대규 현대홈쇼핑 사장이 수출 유공으로 철탑산업훈장을, 현대홈쇼핑은 ‘5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무역의 날’은 세계에서 아홉 번째로 무역 규모 1조 달러 달성을 기념하기 위해 제정된 법정기념일이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고 한국무역협회가 주최해 매년 열리고 있으며, 해외 시장 개척과 수출에 기여한 업체와 임직원을 선정해 유공자 포상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열린 ‘무역의 날’ 기념식을 통해 임대규 현대홈쇼핑 사장은 자사 해외 네트워크와 연계한 중소협력사의 해외 판로 확대 지원 공로를 인정받아 철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또한 현대홈쇼핑은 지난해 ‘300만불 수출의 탑’ 수상에 이어 올해는 ‘5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 올해 해외 수출액은 611만 달러로, 지난해(403만 달러)와 비교해 52% 가량 늘었다.

현대홈쇼핑은 2016년 태국·베트남을 시작으로 지난해 8월 TV홈쇼핑 업계 최초로 호주에 진출했다. ‘해외 현지화 조사단’ 프로그램과 자체 수출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면서 국내 중소협력사의 해외 진출 ‘가교’ 역할을 해오고 있다. 

특히 현대홈쇼핑은 중소협력사와 함께 수출 전용 PB 브랜드 ‘엘제니스(elZENITH)’를 론칭해 인도네시아 현지 홈쇼핑업체를 상대로 수출 사업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아울러 현대홈쇼핑은 홈쇼핑 업계 유일하게 중소기업의 해외 판로 확대를 위해 ‘해외 판로개척 지원사업’도 운영하고 있다. 

2016년부터 올해까지 해외 진출을 희망하는 중소협력사들의 홍보영상제작 및 프로모션, 상품 인증 비용 등에 약 26억원을 지원해 오고 있다. 현재까지 총 30여 개 이상의 중소협력사가 지원을 받아 호주·태국·베트남 등 현지 홈쇼핑에서 주방·생활용품, 뷰티 제품 등의 방송을 진행 중이다.

임대규 현대홈쇼핑 사장은 "지속적으로 경쟁력 있는 중소협력사를 발굴해 해외 판로 확대를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며 
"중소협력사들이 해외 판로 확대뿐만 아니라 안정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실질적인 동반성장 정책을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