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면세점, 연말 맞아 기부 활동 나선다
상태바
현대백화점면세점, 연말 맞아 기부 활동 나선다
  • 김상록
  • 승인 2020.12.28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백화점면세점이 연말을 맞이해 주거취약계층과 청각장애학생을 대상으로 기부 활동에 나선다.

현대백화점면세점은 28일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서울시 중구에 거주중인 주거취약계층 10가구와 서울시 소재 장애인 기관 47곳에 각각 친환경 바닥재·벽지와 '투명 마스크' 1400여장을 기부했다.

주거취약계층에게 기부한 바닥재와 벽지는 각각 친환경 바닥재와 환경표지인증을 받은 벽지로, 거주 환경 개선은 물론 환경성 질환 예방에도 도움이 된다.

청각 장애인들에게 지급되는 '투명 마스크'는 입 부분이 보이는 마스크로, 말하는 사람의 입 모양을 봐야만 정확한 의미를 알 수 있는 청각장애학생들의 의사소통과 교육권에 꼭 필요한 물품이다.

현대백화점면세점 관계자는 "코로나 19 장기화로 힘든 연말을 보내고 있는 소외계층을 위해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취약계층이 건강한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