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免, 중부소방서 소방관 근무 환경 개선 기금 전달...임직원 급여 나눔 프로그램
상태바
신세계免, 중부소방서 소방관 근무 환경 개선 기금 전달...임직원 급여 나눔 프로그램
  • 황찬교
  • 승인 2020.12.30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세계면세점이 오늘 31일 지난 1년간 희망배달 캠페인으로 모인 기금을 소방관 근무 환경 개선 사업 등 사회 사업에 전달한다.

'희망배달 캠페인'은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하고 있는 급여 나눔 프로그램으로, 임직원 급여 중 일부를 모아 기부금을 조성하면 기업이 동일한 금액을 매칭해 기부금을 조성한다. 이를 통해 지역 사회에 작지만 보탬이 되고자 캠페인을 이어가고 있다. 현재 직원 중 95%가 참여하고 있으며 올해 마련된 기부금은 총 7100만원이다.

올해 매칭된 기부금으로 '중부소방서, 소방관 근무환경 개선'을 비롯해 '서초문화재단, 클래식 인재 육성 사업', '전쟁기념관, 참전용사 후손 장학 사업'에 사용된다.

소방서는 연말연시 화재진압 외에 코로나19로 인해 확진자, 의심자 이송 업무 수행 등 그 어느 해보다 더 사회를 위해 활동하지만 노후된 소방차량으로 인한 매연에 노출 등 상대적으로 취약한 상황이다. 이번 기금은 소방서 매연저감장치 및 방역물품 구매 등에 사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신세계면세점은 문화∙예술 발전, 지역사회 상생, 취약 계층 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 나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고,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한 적극적인 기부 활동을 이어가며 사회적 책임 경영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사진=신세계면세점

황찬교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