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기내 스마트 업무 환경 구축
상태바
진에어, 기내 스마트 업무 환경 구축
  • 박주범
  • 승인 2021.01.04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에어가 태블릿 PC를 이용한 기내 스마트 업무 환경을 구축 및 국토교통부 검토를 마치고 운영에 나섰다.

객실승무원들은 태블릿 PC를 이용해 비행 전 필수 점검 항목인 운항 정보, 탑승객 예약 정보, 기내 면세 및 유상 서비스 상품 관리 등 정보를 주고 받을 수 있게 됐다. 또한 국내외 모든 항공편에서 발생하는 종이 소비가 줄어들고 자동화 시스템을 통한 업무 효율성이 높아져 환경 보호 및 정시율 개선 효과가 기대된다.

진에어는 "기존 매뉴얼로 운영되던 업무 프로세스가 디지털화됨에 따라 업무 효율성 강화와 비용 절감 효과가 기대된다"라며, "변화하는 항공 산업 흐름 속에서 디지털 혁신으로 경쟁력을 갖춰 나가겠다"고 설명했다.

한편 진에어는 2014년에 국내 항공사 최초로 조종실 내 항공기 조종에 필요한 각종 서류와 책자를 태블릿 PC에 담아 운용하는 EFB(Electronic Flight Bag·전자비행정보)를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