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세청, 개청 50주년 기념 온라인 역사 전시관 개관
상태바
관세청, 개청 50주년 기념 온라인 역사 전시관 개관
  • 박주범
  • 승인 2021.01.12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세청(청장 노석환)은 지난해 개청 5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구축한 ‘온라인 역사 전시관’을 12일 개관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관에는 관세청의 역사를 담은 물품, 사진, 영상 등 광범위하고 다양한 자료들을 주제별, 시대별로 3차원(3D) 그래픽으로 담았다.

1980년 3월 20일자 신문기사 '부산 히로뽕 밀조단 경찰과 총격대치'/ 사진=관세청 온라인 역사 전시관 캡처

세관의 과거·현재·미래의 모습을 살펴볼 수 있으며, 1970년 ‘재무부 특별감사’가 발단이 된 관세청 탄생의 비화부터 1980년대 일본산 코끼리표 전기밥솥 밀수 사건까지 세관에서 발생했던 다양한 사건들이 전시되어 있다.

전시된 물품 중에는 1883년 조선 해관 초대 총세무사 묄렌도르프가 사용한 인영(도장 자국)을 토대로 복원한 최초의 관인과 박정희 대통령이 김포세관의 쇄신을 격려하기 위해 쓴 친필 치하문 등이 전시되어 있다.

노석환 청장은 "코로나19 공존 시대에 맞춰 관세행정의 다양한 분야에서 비대면 방식의 대국민 소통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당신만 안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