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진 후 연락두절 70대 男, 7시간만에 사우나에서 붙잡혀
상태바
확진 후 연락두절 70대 男, 7시간만에 사우나에서 붙잡혀
  • 박주범
  • 승인 2021.01.14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픽사베이
사진=픽사베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70대 남성이 연락을 끊은 지 7시간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14일 서울 동대문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3일 오후 5시경 중랑구 보건소로부터 확진자인 A씨(70대)와 연락이 되지 않는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은 휴대전화 위성위치확인시스템을 통해 14일 0시경 동대문구의 한 사우나에서 A씨를 찾았다. 경찰은 A씨를 보건당국에 인계했으며, A씨는 현재 생활치료센터에서 치료 중이다.

보건당국은 A씨의 확진 이후 동선을 조사 중이며, 고의성 여부를 판단해 추가 고발 조치 등을 결정할 것으로 알려졌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