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바이오사이언스, 노바백스와 위탁개발생산 계약 체결...국내 백신확보 청신호
상태바
SK바이오사이언스, 노바백스와 위탁개발생산 계약 체결...국내 백신확보 청신호
  • 민병권
  • 승인 2021.01.20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바이오사이언스가 아스트라제네카에 이어 노바백스와도 백신의 생산과 유통 기술이전까지 받게됐다. 

이에 문재인 대통령은 국내 코로나19 첫 환자 발생일로부터 1년이 되는 이날 경북 안동의 SK바이오사이언스 공장을 찾아 코로나19 백신 생산 현장을 점검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SK바이오사이언스를 방문해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SK바이오사이언스를 방문해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문 대통령은 “최근 노바백스사와 SK바이오사이언스 간에도 (구매)계약이 추진되면서 지금까지 확보한 5600만 명분의 백신에 더해 2000만 명분의 백신을 추가로 확보할 가능성이 열렸다”고 20일 밝혔다. 

문 대통령은 “정부도 전량 선구매를 통해 추가 물량으로 확보할 계획”이라며 “이번 계약은 생산뿐 아니라 기술이전까지 받는 특별한 의미가 있다. 백신의 지속적이고 공평한 보급을 확보하고, 우리 백신 개발을 앞당기는 데도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지난해 7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위탁생산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노바백스와의 계약은 단순 위탁생산계획이 아닌 '위탁개발생산'에 합의한 부분이 있어, '백신주권 국가'로 도약하는데 마중물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사진=청와대

민병권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