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DG 양동근, 1인 3역 코로나 ‘때찌송’ 뮤비 공개 ... ‘코로나 정면 돌파’ 의미 
상태바
YDG 양동근, 1인 3역 코로나 ‘때찌송’ 뮤비 공개 ... ‘코로나 정면 돌파’ 의미 
  • 박홍규
  • 승인 2021.01.27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래퍼 YDG(양동근)의 1인 3역‘때찌송(That G) 뮤직비디오가 화제다. 26일 YDG의 공식 유튜브 ‘기가 맥(GIGA MC)’에서 공개된 이 뮤비는 그 누구도 원하지 않는 코로나 현실에 갇혔지만, 마냥 무기력하게 지내기보다는 적극적인 삶의 자세를 갖자는 내용이다.

총연출은 태연과 박재범 뮤비로 유명한 김세희 감독이 맡았다. YDG는 영문도 모른채 미지의 공간속에 갇힌 한 남자, 뺀질거리는 아저씨, 세 아들딸과 함께 카트를 끌며 함께 노는 다둥이 아빠 등 3가지 캐릭터를 연기한다.

딸 조이는 뮤비 촬영 당시 의외로 흥미로운 반응을 보여, 스스로 래핑에 참여했다. 뮤비는 부스스한 얼굴로 이부자리에서 깨어나는 양동근의 모습으로 시작한다. 출구 없는 무한한 공간에서 헤매던 주인공은 엘리베이터를 발견하지만,어디로 향하는지도 모른다.

엘리베이터가 도착하는 복도 공간은 아무도 없고, 사람들은 주인공을 보고도 문을 열어줄 수 없다. 결국 주인공은 답답한 공간탈출을 위해 19층(코로나 19를 상징)을 누를 수밖에 없다.

양동근은 "주변에 힘든 분들을 보면 너무 가슴아프다. '이대로 있을 순 없다, 모두 힘을 내야겠다'는 마음으로 촬영에 임했다“고 밝혔다. 한편 내달초에는 글로벌 안무가 아이키 댄스팀이 출연하는 ‘때찌송’2차 뮤비가 공개 예정이다.

박홍규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