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코로나 벗어나면 국민위로지원금 검토"
상태바
문재인 대통령 "코로나 벗어나면 국민위로지원금 검토"
  • 김상록
  • 승인 2021.02.19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코로나19가 종식되면 전국민을 대상으로 위로지원금 지급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19일 청와대 충무실에서 진행된 더불어민주당 지도부 간담회에서 "코로나에서 벗어날 상황이 되면 국민 위로 지원금, 사기 진작용 지원금 지급을 검토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김태년 원내대표가 "코로나가 진정되면 국민 위로와 소비 진작을 위한 지원도 필요하다"며 '경기진작용 지원금'을 거론하자 이에 대한 답변을 한 것이다.

'국민위로지원금'은 지난해 5월 1차 재난지원금과 같은 전국민 보편 지급 방식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정세균 국무총리도 이날 라디오 방송에서 코로나 3차 대유행이 잡힌다는 가정 하에 전국민을 대상으로 5차 재난지원금을 지급할 수 있다는 뜻을 전했다.

김상록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