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찬병원, 인천에 종합병원 3월 오픈..."지역주민 건강지킴이"
상태바
힘찬병원, 인천에 종합병원 3월 오픈..."지역주민 건강지킴이"
  • 박주범
  • 승인 2021.02.26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논현동에 연면적 6700여 평 규모 3월 개원
15개 진료과, 전문센터와 24시간 응급실 운영
인천힘찬종합병원 조감도
인천힘찬종합병원 조감도

지난 19년간 관절∙척추병원으로 명성을 이어온 인천힘찬병원이 ‘인천힘찬종합병원’이라는 새로운 간판을 달고 3월부터 본격적으로 환자를 맞는다고 26일 밝혔다.

인천시 남동구 논현동으로 확장 이전한 인천힘찬종합병원은 건물 연면적 약 6700여 평의 지하 1층, 지상 11층 규모로 신축됐다. 250여 병상을 갖추고, 28명의 전문 의료진이 내과, 외과, 가정의학과, 소아청소년과, 부인과, 신경과, 치과 등 15개 진료과목에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인천힘찬종합병원은 지역응급의료기관으로 지정되어 24시간 응급실을 운영하며, 건강증진센터, 내시경센터, 인공신장센터, 물리치료센터, 통증클리닉 등 전문치료센터를 갖추고 있다.  

힘찬병원 이수찬 대표원장은 “지난 19년간 관절∙척추질환 환자들에 대한 만성질환 치료와 관리 노하우를 바탕으로 전문적인 진료 서비스를 제공하며, 질병의 예측과 진단에서 수술까지 가능한 원스톱 종합병원으로서 지역주민들의 건강지킴이로 자리매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힘찬병원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