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령별 리프팅 방법 달라…"3040은 최소절개, 5060은 풀페이스"
상태바
연령별 리프팅 방법 달라…"3040은 최소절개, 5060은 풀페이스"
  • 박주범
  • 승인 2021.03.24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령별 리프팅 수술 방법(안면거상술)이 다른 것으로 나타났다. 안면거상술이란 얼굴이나 목주름 제거, 근육이나 피부를 당겨주는 리프팅 미용 수술의 일종이다.

24일 아이디병원성형외과의 지난해 자료에 따르면, 20대는 '비절개리프팅', 30대와 40대는 '최소절개 스마스리프팅, 그리고 50대 이상은 '풀페이스거상'를 많이 한 것으로 나타났다.

비절개리프팅은 레이저 등을 이용해 피부를 리프팅하는 방법이다. 수술 없이 시술로도 개선이 가능하다. 30대와 40대가 많이 하는 ‘최소절개스마스리프팅’은 헤어라인 안쪽 1cm 히든절개로 흉터가 보이지 않는 것이 특징이다. 팔자주름, 처진볼살, 눈가주름 등에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50대 이상 환자가 많이 하는 ‘풀페이스거상’은 헤어라인, 귀 앞 주름을 완전 절개해 리프팅 범위가 넓은 대신 효과가 뛰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60대 이상에서는 풀페이스거상과 함께 특수밴드인 ‘엘라스티꿈’ 실 리프팅 시술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부터 기존 안면거상술의 범위를 축소한 미니리프팅과 미니거상도 미용 개원가에서 확대되는 추세다. 성형 문화에 익숙한 1980년대생이 중년층에 접어들면서 리프팅 수요가 증가했기 때문이다.

미니리프팅은 헤어라인 뒤쪽 두피 약 2cm가량만 절개하는 방법이다. 노화로 팔자주름이나 얼굴 선이 무너진 환자에게 적합하다. 미니거상은 귀 주름 맞춤 3cm만 절개해 흉터가 덜하다. 얼굴에서 목 부위까지 안면 전체 주름 탄력을 개선하는 방식이다. 전체 안면거상술과 비교해 수술 범위가 작아 당일 퇴원이나 빠른 회복을 기대할 수 있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