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 총리 “상반기 중 1200만명 접종 목표"…2분기 1473만회분 도입
상태바
정 총리 “상반기 중 1200만명 접종 목표"…2분기 1473만회분 도입
  • 민병권
  • 승인 2021.04.02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얀센 등도 조기 도입…모든 역량 투입

정세균 국무총리가 “백신공급 부족을 걱정하는 목소리가 있지만 정부는 접종에 차질이 없도록 백신도입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상반기 내에 1200만명 이상에 대한 접종이 이뤄질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투입하겠다”고 2일 밝혔다.

정세균 국무총리가 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백신·치료제 상황점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정책현안 브리핑에서 정 총리는 “지난 2월 26일 첫 백신 접종을 시작한 이후, 약 한 달이 지난 지금까지 91만여명의 국민들이 접종을 받았고 만 75세 이상을 대상으로 한 일반인 접종 첫날인 전날 하루 동안 1만 4000명이 접종했다”며 이 같이 말했다.

정 총리는 “현재 전국 46개 접종센터에서 접종이 이뤄지고 있지만 매주 새로운 접종센터를 개소해 4월 안에 전국의 모든 시·군·구마다 1곳 이상 접종센터를 열겠다”며 “특히 주중에 시간을 내기 어려운 보호자 분들의 편의를 위해 주말과 휴일에도 접종센터의 문을 열어 보다 여유 있게 접종을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코백스 퍼실리티를 통해서는 내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43만회분이 들어오고 6월말까지 화이자 백신 30만회분이 도입될 것”이라며 “글로벌 제약사들과 개별적으로 계약한 물량 중 화이자로부터는 총 700만회분이 3월말부터 6월까지 매달 꾸준히 도입된다”고 밝혔다.

또 “아스트라제네카 백신도 2분기에 700만회분이 들어온다”며 “이로써 2분기에 총 1473만회분이 도입되기로 이미 확정돼 있다”고 덧붙였다.

정 총리는 “이와 같이 확정된 백신공급 물량과 우리의 접종 역량, 그리고 국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를 감안한다면 ‘상반기 중 1200만명 접종’은 충분히 달성 가능한 목표”라며 “정부는 더 많은 분들이 하루라도 더 빨리 접종을 받을 수 있도록 지혜와 역량을 모아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75세 이상 어르신 접종을 시작으로 사실상 전 국민 접종이 시작됐다"고 소개하며, "4월 내에 전국 모든 지자체에 예방 접종센터가 설치되고, 민간의료기관 1만 4,000곳 중 일부에서도 4월 중 접종이 시작된다"고 전했다.

아울러 “최근 국내 연구진이 한달간 접종을 받으신 분들을 대상으로 분석한 결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차 접종 후에 86%의 예방효과가 있는 것을 확인했다”며 “1차 접종 이후 아직까지 요양병원 및 시설에서의 대규모 집단감염이 없었던 것으로 방역당국이 파악하고 있다. 백신 접종의 효과가 실제 확인되고 있는 것이라고 판단된다”고 밝혔다.

사진=국무조정실

민병권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