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로켓배송상품 무조건 무료배송' 캠페인 시작..."와우 회원 가입안해도 돼"
상태바
쿠팡, '로켓배송상품 무조건 무료배송' 캠페인 시작..."와우 회원 가입안해도 돼"
  • 황찬교
  • 승인 2021.04.02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쿠팡이 로켓배송상품에 대해 가격과 상관없이 하나만 주문해도 무조건 무료배송 혜택을 제공하며 신나는 쇼핑 경험을 선사한다.

쿠팡은 와우 멤버십을 한 번도 이용해보지 않았거나 현재 이용 중이지 않은 고객들이 쿠팡만의 무료배송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도록 '로켓배송상품 무조건 무료배송' 캠페인을 한정 기간 동안 진행한다.

쿠팡의 이번 캠페인은 저렴한 가격에 물건을 구매하기 위해 열심히 최저가를 검색했지만 막상 주문을 하려고 보면 배송비가 추가돼 더이상 최저가가 아니었다는 소비자들의 경험담에 기반을 두고 있다. 쿠팡이 내부 직원들 대상으로 진행한 조사에 따르면 소비자들은 구매가격의 평균 10%에 해당하는 배송비를 부담하고 있으며, 이에 최저가 검색에 투자한 시간, 쿠폰 할인, 캐쉬백 등이 무의미해지는 결과가 발생한다.

실제로 쿠팡은 온라인 쇼핑 경험에 대한 고객들의 진짜 목소리를 경청하기 위해 대고객 설문조사를 진행했고, 배송비가 일반 소비자들에게 매우 불편한 존재임을 확인할 수 있었다. 소비자의 88%가 구매 확정 전 배송비를 확인하는 등 배송비에 민감하다고 답했으며, 76%가 배송비 때문에 구매를 망설인 적이 있다고 답했다.

쿠팡은 고객들이 배송비 걱정 없는 쇼핑을 직접 경험해볼 수 있도록 와우 회원에 가입하지 않아도 "로켓배송상품 1만9800원 조건 없이 무조건 무료배송", "로켓직구상품 2만9800원 조건 없이 무조건 무료배송" 혜택을 제공한다. 별도의 신청없이 이벤트 기간 동안 이용 가능하며, 로켓배송, 로켓와우, 로켓직구 뱃지가 붙은 모든 상품에 적용된다. 와우 멤버십 가입 여부와 관계없이 진행되는 이벤트며, 대상 고객과 기간은 예고없이 변경될 수 있다.

쿠팡은 캠페인의 홍보 효과를 더하기 위해 '비(RAIN)'를 모델로 기용해 광고 영상을 제작했으며, 영상 속 비의 입을 통해 배송비 시대의 종식을 선언한다. 비는 특히 10년만에 쿠팡 광고 모델로 재기용되면서 쿠팡과의 오랜 인연을 이어나가게 됐다.

사친 카푸르 쿠팡 마케팅 담당 시니어 디렉터는 "무료배송이 보장된다면 저렴한 상품을 찾아다니는 수고에서 완전히 자유로워지고 원하는 상품을 원하는 때에 구매할 수 있다"며 "쿠팡의 이 같은 혁신적 무료배송 서비스를 더 많은 사람들이 경험할 수 있으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이번 캠페인을 기획하게 됐다"고 밝혔다. 

사진=쿠팡

황찬교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