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태국 더치밀과 손잡고 '베트남 유음료 시장' 진출
상태바
오리온, 태국 더치밀과 손잡고 '베트남 유음료 시장' 진출
  • 박주범
  • 승인 2023.08.08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리온 베트남 Proyo!, Choco IQ
오리온 베트남 Proyo!, Choco IQ

오리온은 태국 유음료 전문기업 더치밀(Dutch Mill)과 제휴해 베트남 유음료 시장에 진출한다고 8일 밝혔다.

1984년 설립된 더치밀은 우유, 요거트, 두유 등 영양을 강화한 제품군으로 태국 유음료 시장에서 70%의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오리온은 8월 중 성장기 어린이들을 위한 천연과일 발효 요거트 음료 ‘Proyo!’와 초콜릿맛 몰트 우유 ‘Choco IQ’ 등 상온 유통 브랜드 2개를 우선 선보이며, 향후 후속 제품을 출시해 시장을 넓혀나갈 계획이다.

글로벌 시장조사기관에 따르면 베트남 유제품 시장은 2021년 기준 7조 원 규모에 이른다. 한 해 150만 명의 신생아가 출생하고 소득 수준이 향상되면서 자녀의 성장발육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영양을 강화한 고품질 유음료의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다.

오리온은 2005년 베트남 법인 설립 이후 20년 가까이 구축해온 영업망을 적극 활용해 현지 유통채널의 70%를 차지하는 일반 소매점을 시작으로 대형마트와 편의점, 온라인까지 판매처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오리온 관계자는 “차별화된 영업력을 기반으로 유음료 시장에 조기 안착해 현지 1등 식품기업으로서의 시장 지배력을 높여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오리온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더보기+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