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케이앤디, ‘식물성 섬유·저탄소 바이오 인조피혁 개발’ 주관연구기관 선정
상태바
디케이앤디, ‘식물성 섬유·저탄소 바이오 인조피혁 개발’ 주관연구기관 선정
  • 박주범
  • 승인 2023.08.17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케이앤디
디케이앤디

디케이앤디가 중소기업부의 ‘2023 중소기업기술혁신개발사업’ 중 하나인 ‘식물성 섬유와 바이오 폴리우레탄 수지 기반의 바이오 함량 60% 이상 의류용 저탄소 바이오 인조피혁 개발’ 과제의 주관연구개발기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과제는 글로벌 탄소 감축 정책 및 ESG 경영을 필두로 하는 주요 패션 기업들의 친환경 섬유 수요에 대응하기 위한 것이다. 

디케이앤디는 바이오 카본 함량 60% 이상 달성을 목표로 식물성 섬유 개발, 바이오 매스 섬유 적용 범위 확대, 바이오 기반 폴리우레탄 수지 개발, 차별화된 인조피혁 제조 공법 개발에 착수한다. 정부 지원 예산 규모는 18억원이며, 수행 기간은 2027년 7월 16일까지 총 4년이다.

디케이앤디는 성공적인 과제 수행을 위해 공동연구개발기관으로 합성피혁 및 합성수지 제조사 덕성, 위탁연구개발기관으로 한국섬유소재연구원과 협력한다. 덕성은 바이오매스 폴리우레탄 개발에, 한국섬유소재연구원은 식물성 섬유를 적용한 의류 편물 개발에 참여한다.

디케이앤디 최민석 대표이사는 “실용적인 저탄소 기후변화 대응 소재를 개발하는 과제를 성공적으로 완수해 차별화된 식물성 섬유 개발 및 섬유업계의 지속가능성 확보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00년에 설립된 글로벌 합성피혁 제조사인 디케이앤디는 소니, 발망, 몽클레르, 룰루레몬, 나이키 등 글로벌 고객사에 합성 피혁과 부직포 등의 소재를 공급하는 기업이다.

박주범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더보기+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