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홍성역 인근 임시주차장서 차량 20대 파손 발견
상태바
충남 홍성역 인근 임시주차장서 차량 20대 파손 발견
  • 한국면세뉴스
  • 승인 2023.11.07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성역 임시주차장에서 파손된 채 발견된 승합차

충남 홍성군 홍성역 인근 임시 주차장에 세워져 있던 차량이 무더기로 파손됐다.

7일 충남 홍성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쯤 '주차된 차량 유리가 파손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승합차와 승용차 20대의 운전자석 유리창 등이 파손됐고 이들 차량 내 금품이 도난된 것을 발견했다. 피해자 대부분은 수도권으로 이동을 위해 전날쯤 주차했던 열차 이용객들이다.

이 주차장은 홍성역사 인근에 임시 조성된 곳으로 폐쇄회로(CC)TV가 많지 않아, 용의자 이동 동선을 파악하기 어려운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주차장 이용객과 피해자 진술 등을 토대로 수사를 진행 중이다. 연합뉴스

한국면세뉴스 kdf@kdfnews.com


관련기사
더보기+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