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한국환경공단∙E-순환거버넌스와 '자원순환' 협약
상태바
우리은행, 한국환경공단∙E-순환거버넌스와 '자원순환' 협약
  • 박성재
  • 승인 2023.12.03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은행은 조병규 우리은행장, 안병옥 한국환경공단 이사장, 정덕기 E-순환거버넌스 이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E-Waste Zero, ESG 경영 실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우리은행은 내용연수가 경과하였거나 폐기 예정인 전기‧전자제품을 E-순환거버넌스에서 운영 중인 ‘모두비움, ESG나눔’ 자원순환 프로그램에 기부한다. 

우리은행은 지난 1일 서울 중구 본점에서 한국환경공단, E-순환거버넌스와 'E-Waste Zero, ESG 경영 실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왼쪽부터) 안병옥 한국환경공단 이사장, 조병규 우리은행장, 정덕기 E-순환거버넌스 이사장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우리은행은 지난 1일 서울 중구 본점에서 한국환경공단, E-순환거버넌스와 'E-Waste Zero, ESG 경영 실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왼쪽부터) 안병옥 한국환경공단 이사장, 조병규 우리은행장, 정덕기 E-순환거버넌스 이사장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E-순환거버넌스는 기부받은 제품을 다양한 분야에 재활용함으로써 순환경제를 실천한다. 한국환경공단은 전기‧전자제품 회수와 재활용 촉진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지원할 예정이다. 우리은행은 전국 영업점에서 사용 중인 자동화기기에 대한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회수‧재활용을 위해 올해 내용연수 경과 자동화기기 약 100여대를 기부한다. 

지난해부터 환경부 유관기관인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와 함께 내용연수가 경과한 사무용 가구와 집기류를 수거해 취약계층에게 무상으로 제공하는‘자원多잇다’사업을 실시해왔다. 이번 다자간 업무협약을 통해 전기‧전자제품까지 포함하는 포괄적 자원순환 체계를 구축하게 됐다.

조병규 우리은행장은 "앞으로도 자원순환 활성화에 적극 기여하고, 나아가 친환경금융 확산에도 힘써 ‘금융을 통해 우리가 만드는 더 나은 세상’이라는 ESG 비전 실천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사진 우리은행

박성재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더보기+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