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단국대학교 교수연구실서 불…학생·교직원 300여명 대피
상태바
용인 단국대학교 교수연구실서 불…학생·교직원 300여명 대피
  • 한국면세뉴스
  • 승인 2023.12.04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이 난 교수연구실

4일 오후 1시 55분쯤 경기 용인시 기흥구 단국대학교 내 미술관 건물 4층 교수연구실에서 불이 났다.

신고를 접수한 소방당국은 펌프차 등 장비 30여 대와 소방관 등 70여 명을 투입해 오후 2시 15분쯤 불을 모두 껐다.

이 불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었다. 다만 건물 및 주변에 있던 학생과 교직원 등 300여 명이 한때 대피했다.

불이 난 교수실의 담당 교수는 당시 부재 중이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소방당국은 현장 정황증거 등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면세뉴스 kdf@kdfnews.com


관련기사
더보기+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