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지속가능성보고서 부문 ‘올해의 보고서' 수상
상태바
CJ대한통운, 지속가능성보고서 부문 ‘올해의 보고서' 수상
  • 박성재
  • 승인 2023.12.06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대한통운은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이 주관하는 ‘2023 한국의경영대상’ 시상식에서 지속가능성보고서 부문 ‘올해의 보고서'에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한국의경영대상은 한국 산업사회 발전에 기여한 우수사례를 전파하고 바람직한 기업경영 모델상을 제시하고자 1988년 제정된 시상식이다. 

5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2023 한국의경영대상 시상식에서 (왼쪽부터) CJ대한통운 ESG전략팀 강소라 책임, 김희준 ESG담당, 이승현 팀장, 정다경 선임이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5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2023 한국의경영대상 시상식에서 (왼쪽부터) CJ대한통운 ESG전략팀 강소라 책임, 김희준 ESG담당, 이승현 팀장, 정다경 선임이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속가능성보고서 부문은 기업이 ESG 활동∙성과를 이해관계자에게 투명하고 효과적으로 전달하는지를 평가하는 것이다. 글로벌 ESG평가기관 서스테이널리틱스가 공동 심사에 참여해 ▲내용충실성 ▲접근성 ▲심미성 ▲가독성 등 모두 4개 항목을 기준으로 평가했다.

CJ대한통운은 글로벌 ESG기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노력∙보고서의 신뢰도 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올해 7번째로 발간된 CJ대한통운 지속가능성보고서는 글로벌 ESG 공시 기준을 적극 도입해 평가지표를 279개에서 348개로 확대했다. 또 ESG 핵심 성과를 쉽게 파악할 수 있도록 각 지표별 정량 데이터∙검증 의견서를 공개해 보고서의 신뢰성을 높였다.

물류 역량을 활용한 자원순환 프로젝트, 안전하고 공정한 물류기업으로의 성장을 위한 상생 생태계 조성 노력에 대해 소개하며 물류업 전반에 걸쳐 지속가능역량을 강화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희준 CJ대한통운 ESG담당은 “앞으로도 물류사업 100년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진정성 있는 지속가능경영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사진 CJ대한통운 

박성재 기자 kdf@kdfnews.com


관련기사
더보기+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